검색

안양문화원 반세기 역사 한 권의 책자로

안양시, 1970년 ∼ 2020년『안양문화원 50년사』발간

가 -가 +

편집팀
기사입력 2021-01-25

▲ /사진제공=안양시 (C) 편집팀

안양문화원의 반세기 역사를 총망라한안양문화원 50년사가 한권의 책자로 나왔다.

안양시는 지난 1970년 문을 열어 작년(2020)까지 창립 50주년 되는 해를 기념, 그간의 발자취를 기록 보존하고 안양의 역사와 문화를 시민과 함께 공유하고자 발간했다.

발간을 위해 지난 해 편집위원과 자문위원을 구성하고, 지역의 문화예술인을 포함한 시민들로부터 자료수집 및 인터뷰지 공모 등의 절차를 거쳤다.

안양문화원 50년사는 총 4부로 구성돼 있다. 1부는 문화원의 역사를 건물 이전사로 풀어낸문화원의 역사-()’,사람중심의 이야기로 풀어낸문화원 역사-()’, 인터뷰로 얻은 50인의 증언을 토대로 한문화원 역사-()’3가지 시점에서 편집됐다.

2부는 현재 문화원이 시행해오고 있는 행사와 사업에 대한 역사가 파노라마처럼 정리돼 있다. 3부에서는 문화원이 매년 발간하는안양문화의 내용을 선별, 재 수록한 다양한 글을 통해 안양의 역사를 재조명했다.

문화원의 설립과 운영의 근간이 되는 법령과 정관 등은 4부에 소개돼 있다.

각 부문마다 사진과 도표 등이 곁들여져 있어, 누구든지 쉽게 보며 지역의 역사화 문화를 이해하는데 도움 될 것으로 기대된다.

시는 총 520부를 발간해 경기도 내 각 문화원과 전국 문화원연합회 등에 배포했다. 또 관내 10개 공공도서관과 문화원 내 북카페에도 비치해 시민들은 상시 열람 가능하다.

전풍식 안양문화원장은 30년사와 40년사의 뒤를 잇는 10년 주기 사업으로 그간 회고형식으로 기술돼왔으나 이번 50년사는 조선왕조실록과 같이 공정하고 객관적 관점에서 서술하고자 노력했다며, 발간과정에 도움을 준 시민들에게 감사하다고 말했다.

최대호 안양시장은 문화원 50년사를 접하는 많은 이들이 안양에 대한 보다 많은 관심과 애향심을 가질 수 있기를 희망한다고 전했다.


원본 기사 보기:뉴스콕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스토리 band naver URL복사
URL 복사
x

PC버전 맨위로

Copyright ⓒ 홍천뉴스투데이. All rights reserved.